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이전으로다음으로
전체보기 화살표

한호수교 50주년 기념 국제교류전 사라진 그러나 남아있는

2011/07/29 - 2011/08/27

장소
: The Australian Centre for Photography
기획
: 한미사진미술관
참여작가
: 강운구, 김기찬, 이갑철
  • 작품보기

한미사진미술관은 한국-호주 수교 50주년의 해를 맞아 양국 문화교류의 활성화를 위해 시드니 주재 비영리 사진전문기관인 Australian Centre for Photography(이하 ACP)와 국제교류 사진전을 개최합니다. 7월 28일부터 8월 27일까지 4주간 ACP에서 개최될 한국 측 교환전시<사라진 그러나 남아있는 Disappeared but Remained>가 종료된 후에는 ACP가 ‘화답의 형태’로 기획한 전이 8월 27일부터 9월 26일까지 한미사진미술관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한미사진미술관이 기획하고, 주 호주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한국문화원, 시드니 한인회가 후원하는 <사라진 그러나 남아있는 Disappeared but Remained>展은 한국인의 의식 속에 내재된 지난 역사와 일상의 자취를 강력한 사진언어로 보여주는 전시로, 한국을 대표하는 사진작가 강운구, 김기찬, 이갑철 작가 3인이 참여합니다. 한미사진미술관에서 기획한 전시로서는 처음 해외에 선보이는 만큼 한국 문화와 한국 사진예술의 역량을 충분히 소개하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전시 부대행사로 호주 현지 일반인과 사진 전공자, 문화예술애호가 그리고 재호 한국인을 대상으로 큐레이터 토크와 참여 작가의 마스터 클래스가 마련될 예정입니다.